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맨위로

호랑이 등 국민이 가장 좋아하는 생물 10종 선정

등록일 2017년10월24일 15시02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 국립생물자원관, ‘우리생물 101’ 대국민 투표결과 분류군별 1위 생물 10종 발표

■ 1만 3,500여 명 참여해 호랑이, 수리부엉이, 청개구리 등 선정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관장 백운석)은 개관 10주년을 기념하여 진행한 ‘내가 제일 좋아하는 우리생물 101’ 대국민 투표 결과, ‘국민이 직접 뽑은 우리생물 톱텐(Top 10)'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투표는 9월 25일부터 25일 동안 총 1만 3,500여 명이 참여했으며, 투표 결과, ▲ 호랑이(포유류, 득표수 2,427), ▲ 수리부엉이(조류, 득표수 1,987), ▲ 청개구리(양서·파충류, 득표수 4,030), ▲ 고등어(어류, 득표수 2,536), ▲ 나비(곤충, 득표수 2,378), ▲문어(무척추동물, 득표수 2,561), ▲민들레(초본류, 득표수 2,674), ▲소나무(목본류, 득표수 2,286), ▲김(해조류, 득표수 2,712), ▲ 영지(균류, 득표수 2,199) 등이 10개의 분류군별로 각각 최종 1위에 선정됐다.

※ 국립생물자원관에서 우리 문화와 일상에 친숙한 생물 및 멸종위기종, 고유종 등 101종을 우선 선정했으며, 10개의 분류군별로 한 종씩 투표할 수 있도록 함

 

투표 분석결과, 국민들은 일상생활이나 이야기를 통해 친숙한 생물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호랑이, 수리부엉이, 문어처럼 비교적 크기가 큰 동물을 선호했으며, 민들레, 고등어, 김, 청개구리 등 일상생활에서 흔하게 접할 수 있는 생물도 많은 표를 받았다. 또한, 소나무와 영지 등 기개와 건강 같은 긍정적인 가치를 상징한다고 알려진 생물이 분류군별로 1위에 올랐다.

 

수리부엉이와 소나무는 투표 초반 일찌감치 분류군별로 1위를 확정지었던 반면, 포유류에서는 호랑이, 돌고래, 다람쥐가 경합을 펼쳤고, 무척추동물류에서는 문어, 꽃게, 가재 등 3종이 투표 마지막 날까지 경합을 벌이며 비슷한 득표수를 기록했다.

 

투표로 뽑힌 분류군별 1․2위 생물은 ‘국민이 직접 뽑은 우리생물 톱텐(Top 10)' 이라는 제목으로 10월 24일부터 내년 1월까지 인천시 서구 국립생물자원관 전시관에서 인포그래픽과 실물표본이 전시된다.

 

투표참가자에 대한 경품당첨 여부 및 10종에 대한 전시내용은 ’우리생물 101‘ 누리집(www.bio101.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투표참가자와 블로그 이벤트 참가자 중 총 150명에게 추첨을 통해 상품권이 지급되며, 그중 1명에게는 생물학자와 함께하는 가족생태여행의 참여 기회 제공

 

백운석 국립생물자원관장은 “이번 투표 행사를 통해 ‘알면 더 사랑한다’는 말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국민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자생생물의 소중함을 알리고 생물다양성 보전에 대한 공감대를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우리생물 톱텐[Top10] 10종 인포그래픽

출처_ 국립생물자원관

아이뉴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에코뉴스 라이프 지역 문화예술

UCC 뉴스

포토뉴스

연예가화제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현재접속자 (명)